[기사] 『KMDb』 2019.10.08. [임권택x102] 저 파도 위에 엄마 얼굴이 (1978)

[ KMDb > 영화글 > 기획연재 > 임권택x102 ]

저 파도 위에 엄마 얼굴이 (1978)
정성일(영화평론가/감독) / 2019-10-08 (기사링크)

1978년은 모든 것이 나쁜 상태였다. 이미 3년 전 유신헌법이 국민투표로 통과된 다음 긴급조치 9호가 선포되었다. 무언가 위협적인 사건이 계속 벌어졌다. 그 해가 시작되었을 때 영화배우 최은희가 북한에 납치되었다, 고 발표했다. 3월 1일에 윤보선 전(前)대통령을 비롯하여 민주인사들이 ‘3.1 민주선언’을 했지만 그 해 가을 10월에 정부는 휴전선에서 세 번째 남침 땅굴을 발견했다고 발표했다. 그리고 그 해 12월 선거에서 박정희는 삼선 대통령이 되었다. 한국영화를 보기 위해 극장에 오는 관객은 거의 없었다. 그때 한국 ‘상업’영화 장르는 호스티스 멜로드라마와 하이틴 청춘영화뿐이었다. 그리고 새마을영화, 반공영화, 문예영화라는 이름의 정책영화들이 외국영화 스크린 쿼터를 얻기 위해 그저 의무적으로 만들어지고 있었다. 검열은 무자비하게 이루어졌다. (후략)

카테고리: news

[대화] 『리퀘스트시네마』 2019.10.08. 켄 로치 〈나, 다니엘 블레이크〉 상영 후 GV

부산국제영화제 중 관객이 만드는 영화제 속 영화제 “리퀘스트시네마: 신청하는 영화관” 프로그램 중 10/8(화) 16:30 켄 로치 감독의 <나, 다니엘 블레이크> GV가 있었습니다.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리퀘스트시네마] 10.8 (화) ⠀ 0과 1, 디지털 세상, 그리고 사람 <나, 다니엘 블레이크>🗣 ▪️16:30┃954┃⑫ GV 정성일 영화평론가 @롯데시네마 대영 5관 ⠀ “오늘 제가 이 곳에 온 이유는 다른 영화가 아닌 #나다니엘블레이크 #켄로치 감독의 영화를 소개하기 때문입니다. 있는 힘을 다해 소개하고 싶습니다. 켄 로치 감독은 좋은 세상을 믿고 좋은 세상이 와야 한다고 믿는 감독입니다.” ⠀ 부산 향토기업 칸투칸에서 신청한 영화 <나 다니엘 블레이크>를 정성일 평론가의 영화해설과 함께 들어보았습니다. 이번 상영회는 특별히 단골 고객 분들도 많이 초청하셨는데요. 칸투칸의 정직한 기업문화를 강하렴 칸투칸 서울지부장이 소개하고 그 문화를 지지하는 고객들의 애정을 유감없이 표출하는 자리였습니다.🥰 ⠀ ✔️칸투칸에서는 영화제작시 배우가 아닌 스태프들에게 지원을 해준다고 해서 정성일 평론가도 놀라셨는데요! 보이지 않는 곳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기업문화 👍🏻👍🏻최고에요👍🏻👍🏻 ⠀ #부산국제영화제 #BIFF2019 #커뮤니티비프 #CommunityBIFF2019 #리퀘스트시네마 #Made_by_Audience #관객이만드는영화제 #나다니엘블레이크 #칸투칸 #정성일 #중구 #비프광장

모퉁이극장(@corner_theater)님의 공유 게시물님,

카테고리: news

[기사] 『ASIANA』 2019.09. 치명적인 선택 〈크레이머 대 크레이머〉

아시아나항공에서 월간으로 배포되는 기내지인 “ASIANA culture, style, view” 2019.9월호에는 “치명적인 선택 〈크레이머 대 크레이머〉” 기사가 게재되었습니다.

그 동안 앱으로 제공된 분량에는 해당 기사가 빠져 있습니다. https://flyasiana.com/C/KR/KO/contents/in-flight-asiana-mobile-app

movie story
치명적인 선택 〈크레이머 대 크레이머〉

더 이상 말을 꺼내지 않겠다. 〈크레이머 대 크레이머〉는 이혼에 관한 영화이다. 이혼에 관한 각자의 사연. 각자의 가정 문제. 각자의 사정. 이 영화는 홈드라마다. 하지만 끝날 때 손쉬운 해피 엔딩을 제시할 생각은 전혀 없다. 그렇다면 이 힘겨운 이야기를 담은 영화를 왜 추천하는지 궁금해질 것이다. (후략)

+. Facebook으로 ‘박종준’님이 제보해주신 자료입니다.

카테고리: news